티스토리 뷰

※ 올해 4월달인 쏭크란축제기간때 다녀온 여행이다.

'110415

 

 

 

[2011.04.14 - 2011.04.18] 4박 5일간의 태국(방콕)여행

 

 

 


브런치(?)로 바이욕 스카이 호텔의 과일뷔페를 먹으러.. 열대과일을 맘껏 먹을 수 있다는 +ㅁ+
숙소에서 택시를 잡아타고 바이욕 스카이 호텔로 가달라고 했다.
방콕에서도 전망 좋기로 유명한 곳을 우린 낮에 갔다. 하하하 -_-;






과일뷔페는 무한대로 먹을 수 있지만 시간이 한정되어 있다.
가격은.. 음......... 기억이 가물;
여기 호텔에 묵고 있다면 훨씬 저렴하게 먹을 수 있다.




흣 과일만 봐도 군침이;; 처음보는 과일이 꽤 많았다.
kg으로 파는데 과일만 구입해 가는 사람들도 몇 있었다.







이거 은근히 사가시는 분들이 많았다.

어디에 좋은지는 모르겠지만 시중에 이걸로 만든 제품들도 꽤 많았다.
맛은 어디선가 먹어본.. 적당히 말린 곶감정도?








드래곤푸룻으로 용과라고도 한다.





과일의 황제인 두리안
맛은 천국인데 냄새는 지옥이라는 무시무시한 과일 -_-;;




귤정도의 크기와 모양인데 맛은 조금 틀리다.
단맛이 강하고 씨앗이 꽤 있다.

우리나라에서도 먹어봤던 것 같은데 이름을 잘 모르겠다. ;;







덜익은 망고




잘익은 망고






수박










저려놓은 과일인데 꽤 맛있는 것도 있었다. 보기에는 좀 먹기 거북해보이는데 ㅋㅋ





손질해놓은 과일들~ 먹고싶은 과일을 가져다가 먹으면 된다.




덜익은 망고등을 찍어먹는 조미료(?)라고 해야하나?;;

맛은 시큼 짭쪼름하고 달고..머 여튼 그런맛이다;
동생말로는 소금, 설탕, 고춧가루를 섞은거라고-




이거.. 똥냄새가 큭;
냄새 맡아보고 이상해서 안먹고 있었는데 남친이 날 위해서 먹어보라며 가져왔다 -_-;
먹기 싫다고 먼저 먹으면 먹겠다고 해서 쪼끔 먹여줬는데 ㅋㅋㅋ 냄새가 ㅋㅋㅋㅋㅋㅋ

먹는 사람도 지옥이었다고 -_-; 과일이 맞는걸까?






망고 +ㅂ+ 정말 맛남!




멜론






수분 가득한 파파야




멜론





덜익은 망고는 조미료(?)에 찍어..




파인애플




드래곤푸룻(용과)




사과로 우리나라 사과가 훨씬 맛있다. 이건 그냥 달기만하고 딱딱함;







맛없다. 그냥 물맛만 나는




익은 단감맛이 난다.




과일모양의 젤리; 맛은 별로..







생각보다 맛있는 아이스크림 :)




화장실로 가다보면 있는 가게인데 분위기가 정말 좋아보여서 ㅎ 


 


과일뷔페를 먹으면 전망을 볼 수 있다고해서 올라갈려고 했는데

결제할때 전망까지 볼 수 있는걸로 안해서 올라가지 못했음 ㅜ;
왠지 싸드라싶더니 ㅎ; 담엔 꼭 전망까지 보겠어! 


 




댓글
  • 프로필사진 모피우스 태국을 수 십년 다녀도 아직 이곳을 간적이 없습니다. ^^

    언제가는 가겠지하면서... 항상 멀리서 바라만 보고 있습니다.
    2013.01.30 08:08 신고
  • 프로필사진 이웃집 앤나 다들 바이욕 스카이 호텔엔 야경을 보러 간다고 하지만.. ㅋㅋ
    저희는 과일부페를 먹으러 갔지요^^;; 다시 방콕 들릴땐 레스토랑에서 밥도 먹으면서 야경도 즐겨보고 싶어요^^
    2013.01.30 11:34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