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2013.07.27 - 2013.07.29] 2박 3일간의 타이완(타이베이)여행

 

 

 

屋頂上(The Top)

각 나라마다 야경의 와닿는 느낌이 다르기 때문에 대만의 야경을 보기위해 양명산 더탑을 찾았다. 산자락에 만든 곳이다보니 구비구비 엄청 올라간다. 스린역에서 내려서 택시를 이용하는 편이 요금도 절약되고 편리하다. 스린역에서 더탑까지 택시비는 NT$270

자리 구역에 따라 1인당 지정된 금액을 소비해야 한다. 우리나라의 빕스등과 같이 1인1메뉴격(?)은 아니지만.. 어찌됬던간에 인당 소비해야하는 금액이 있다. 부가세는 별도이다.

동생과 나는 가격을 맞추기 위해서 최대한 노력했다. ㅎㅎ 맥주 2병과, 치즈스틱, 고구마볼.. 그 금액 맞추기가 참 힘들다ㅋ;;

 

 

 

 


그리 늦은 밤은 아니였는데도 웨이팅이 엄청 길었다. 한시간 넘짓 기다리고서야 입장했으니.. ㅎㅎ

들어가는 입구옆에 직원에게 말하면 웨이팅노트에 적어준다.

한국말을 아주 잘~하는 직원이 있어서 수월했다 ㅎㅎㅎ 진짜 잘함 +ㅁ+

 

 

 


표를 받고서 기다리는데.. 모기가 엄청 물어댄다. 짜식들ㅜ 외쿡물 먹은 피인줄 어떻게 알고..ㅜㅜ

 

 

 

 

 

 

 

 


안좋은 자리를 받으면 어쩌지? 걱정했는데 생각했던것보다 야경이 좋아서 기분이 업됬다 ㅎㅎ

아쉽게도 101타워는 보질 못했다. 밋밋한 야경에 101타워가 한 몫 했다던데 ^^

 

 

 

 

 

 

 

 


저 앞에 천막친 곳은 단체석이다. 몇몇 정해진 곳에서는 식사도 가능하다.

 

 

 

 


이 곳도 단체석 :)

모기에 물릴일은 없을듯...

단체석은 예약가능하다고 하니 단체로 가실분들은 예약을 미리 하고 가는 것도 좋겠다.

 

 

 

 

 


이 곳은 로얄..층(?)이라고 하기엔 좀 그런가? ㅎㅎ

제일 위쪽에 있는 구역인데 인당 소비해야 하는 금액이 꽤 높다. 물론 야경은 더 끝내준다 :^)

 

 

 

 

 

 

 

 

 


맥주 :)

갈생벽 맥주보다 초록병 타이완 맥주가 더 맛있다

 

 

 

치즈스틱

 

 

 


포테이토라고 하더니.. 스위트포테이토자나 -_-.. 쫄깃하고 달달하다. 어린아이 입맛에 좋을 듯!

맥주 2병과 치즈스틱+스위트포테이토 = NT$737

야경을 즐긴뒤에 택시를 타고 스린역으로 이동했다. 더탑에서 스린역까지 택시비는 NT$300

댓글
댓글쓰기 폼